뉴스엔
로그인 | 회원가입

사진구매문의

앳스타일

칸 국제영화제, 올해도 5월 개최 못하나‥여름 연기 가능성
2021-01-07 09:19:28
 


[뉴스엔 배효주 기자]

2021 칸 국제영화제가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여름에 개최될 예정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.

프랑스 매체 AFP는 1월 6일(현지시간) 칸 국제영화제 주최 측의 말을 빌려 "예년처럼 5월 개최되는 것이 아닌, 여름으로 늦춰질 가능성이 있다"고 보도했다.

프랑스 남부의 휴양도시 칸에서 매년 5월 개최되는 칸 국제영화제는 베네치아 국제영화제, 베를린 국제영화제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불린다.

올해는 5월 11일부터 22일까지 개최할 것으로 예정했으나, 6월 말~7월 말 사이 열릴 가능성이 크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.

지난해 칸 국제영화제는 개최를 포기하고, 대신 '2020 칸 국제영화제 공식 선정작' 56편을 발표했다. 한국영화로는 '반도'(감독 연상호)와 '헤븐: 행복의 나라로'(감독 임상수) 두 편이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.

2019년 개최된 칸 국제영화제에서는 봉준호 감독 '기생충'이 황금종려상을 수상하면서 전 국민의 관심을 받은 바 있다. 이후 '기생충'은 2020년 2월 열린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, 감독상, 각본상, 국제 장편


영화상 등 4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.

뉴스엔 배효주 hyo@


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@newsen.com
copyrightⓒ 뉴스엔. 무단전재 & 재배포 금지

 

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